HOME SITEMAPContect Us      
 
부흥 설교
이야기 설교
음성 설교
출판ㆍ자료
一代記 연재
애창곡
성봉기념학술강좌

Home > 목사님자료실 > 출판ㆍ자료     


이성봉 목사 부흥사역의 특징

강근환 목사 / 서울신학대학교 명예교수


이성봉 목사는 총회로부터 전국 부흥사로 임명되어 활동하게 된 1938년부터 1일 1교회 순회 집회를 마치게 된 1963년까지 30년에 가까운 긴 세월에 걸쳐 국내외적으로 방방곡곡을 누비며 전천후적인 수많은 대소 부흥 집회를 인도하였다.

그러면 이와 같은 그의 위대한 부흥사역의 특징은 무엇일까? 필자는 이를 대중적 보편성, 구원의 확신성, 희생적 헌신성 등으로 나누어 살펴본다.


대중적 보편성

이성봉 목사 부흥 사역의 특징의 하나는 어느 특정적인 제한이 없는 대중적 보편성이다. 그의 부흥사역은 그 대상에 있어서 양적, 지역적, 교파적, 국가적, 그리고 성적, 연령적, 심지어 시기적인 면에서 전혀 차별이나 제한됨이 없다. 다시 말해서 양적으로 집회의 규모가 크고 작든, 지역적으로 시골, 도시, 산촌, 도서 어디든, 교파적으로 장, 감, 성 어느 교회든, 국가적으로 우리 한국, 만주, 일본, 미국 어느 나라든, 성적으로나 연령적으로 또한 계급적으로 남녀노소 빈부귀천을 불문하고, 그리고 시기적으로 비가 오나 눈이 오나 새벽이나 낮이나 밤이나, 대우가 좋든 나쁘든 아무런 관계없이 그는 부흥사역을 하였던 것이다.

그를 대하였던 모든 사람은 그에게 호감을 갖는다. 어느 누구도 그를 싫어하는 사람이 없다. 그의 말씨는 쉽고 편하고 친근감이 있다. 그리고 서민적이고 대중적이다. 그는 설교할 때 예화를 많이 사용한다. 그런데 그 예화가 옛날 예수님께서 비유를 들어 말씀하실 때에 많은 사람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었던 것처럼 모든 사람들에게 쉽고 편하게 알아들을 수 있는 우리 주변의 평범한 사건들이다. 그가 부흥집회를 할 때 주로 사용하였던 설교나 성경공부의 자료는 성경을 제외하고는 『천로역정 강화』와 『요나서 강화』 그리고 『명심도 강화』였다.

그는 이러한 강화들을 아주 평이한 서민적인 용어와 예화, 그리고 그림들을 통하여 설명함으로써 메시지를 대중들에게 무리 없이 접근시켰다. 그는 또한 자신이 친히 작사한 노래를 비롯하여 많은 찬송가를 아름다운 목소리로 부르기도 하고, 때로는 나팔을 불며 일찍이 시청각 교육방법을 다 동원하여 오늘의 코미디언 못지 않은 온갖 제스처를 다 써가면서 부흥집회를 인도하였다. 필자에게도 그분의 그러한 영상이 오늘까지도 인상적으로 남아 있다.

그는 남녀노소 빈부귀천을 가리지 않고 모두 한결같이 대하고 사랑하였다. 그는 서민 대중들의 생활 사정을 잘 알았다. 그리하여 그들의 인생 희로애락(喜怒哀樂)에 동참하여 애환을 같이하며 하나님의 말씀으로 때로는 위로도 하고 때로는 호되게 꾸짖기도 하였다. 일제치하, 6.25 동란 시절 혹은 국내에서 혹은 이국 땅 만주에서, 혹은 일선 군인들에게 혹은 버림받은 문둥이촌 나병환자들에게 그는 외치고 어루만지고 꾸짖고 위로하였다. 그리하여 그가 가는 곳이면 어느 곳이나 좋은 때나 어려운 때나 할 것 없이 사람들이 모여들었던 것이다.


구원의 확신성

이성봉 목사가 외쳤던 메시지의 주 내용은 죄와 구원이요, 죄의 결과는 무서운 형벌이고 구원의 결과는 기쁨과 평안이라는 확신이다.

그는 구원의 확신에 철저하였다. 그 확신은 그의 철저한 회개의 체험에 기인하였다. 그는 갑작스런 병(골막염)으로 고통당하던 21세 때 회개를 하느라고 했지만 미흡했던 것을 신학교에서 부흥회를 할 때 철두철미하게 회개의 열매를 맺어야 한다는 것을 알고 그렇게 한 결과 한없이 기쁘고 즐거웠던 체험을 하였다.

수원교회에서 목회를 할 때에도 “누구든지 주의 이름을 믿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는 굳은 믿음에 의지하여 열병에서 치유함을 받았다. 그러므로 그의 신유의 은사에 대한 믿음도 구원의 확신에 근거한 것이다.

이렇게 볼 때 그는 철두철미한 회개를 통한 구원의 확신에 그의 메시지의 중점을 두고 부흥사역을 이끌어 갔다. 이러한 점이 요즈음의 ‘무조건 복 받으라’는 축복 위주의 집회와 구별되는 점이라 할 것이다. 그 결과 그의 부흥집회가 마친 다음에는 회개의 열매로 말미암은 개개인의 변화와 함께 그 가정과 교회와 사회가 변화하게 되었다.

정인교는 다음과 같이 말한다(정인교, 『이성봉 목사의 생애와 설교』, 69).


“성령의 불같은 역사가 맹렬히 타올랐던 집회, 회개의 눈물이 바다를 이루는 집회, 문제가 해결되어 기쁨과 희망, 평강의 강이 넘쳐나는 집회, 삶의 변화가 가시적으로 증거되는 집회, 심령을 쪼개는 능력의 말씀과 불치의 환자들이 고침받는 신유가 동반된 집회! 이것이 부흥 사역의 거장 이성봉 목사가 이끈 부흥의 특징이었다.”


위에서 언급한 바 있는 이성봉 목사가 부흥집회를 할 때 많이 사용하였던 천로역정 강화와 명심도 강화 그리고 요나서 강화 등이 모두 죄로부터의 구원의 확신에 초점을 두고 있다. 천로역정 강화에서 기독도가 장망성을 떠나 천성을 향하여 가는 과정, 요나서 강화에서 요나의 불순종의 결과와 회개의 결과, 그리고 그 변화 과정, 명심도 강화에서 구원받기 전후의 인간 심정의 변화 과정 등등을 통하여 일관되게 외치는 메시지는 “죄의 값은 사망이요 하나님이 주시는 은혜는 영생의 복락”(롬 6:23)이요, 그러므로 “회개하라, 죄지은 사람이 지옥 가는 것이 아니라 회개하지 않는 사람이 지옥 가는 것이다”라는 확신이다.


희생적인 헌신성

이성봉 목사의 부흥 사역은 일생 동안 희생적인 헌신의 삶이었다. 그의 이러한 희생적인 삶은 부흥 사역에 들어가기에 앞서 신학교를 졸업하고 목회 사역에 들어가면서부터 시작되었다. 그 당시는 감독제하의 파송제가 되어 초임지부터 수원교회 개척에 임명되었다.

부임 후 열심히 섬긴 결과, 교인도 모으고 성전도 건축하였는데 총회에서 목사 안수는 주지 않고, 대신 멀리 목포교회로 가라는 전임 명령이 떨어졌다. 이 목사는 이에 묵묵히 순종하였다. 그때의 심경을 이 목사는 다음과 같이 그의 자서전에서 술회하고 있다(이성봉, 『말로 못하면 죽음으로』, 42).


“그리고 막상 수원교회를 떠나자니 수년간 갖은 어려움을 다 겪어가면서 세워 놓은 아름다운 성전을 남에게 맡기고, 약하고 어려운 셋방살이 교회로 가야 하니 육정으로 생각할 때 기가 막혀 안 가려고 많이 발버둥도 쳤다. 그렇지만 ‘내 뜻대로 마옵시고 아버지 뜻대로 하옵소서’ 하고 곧 순종하는 마음으로 정든 교회를 떠났다.”


그 후 목포교회에서도 어려움을 이기고 승리롭게 6년간을 목회하여 성전을 건축하고 좋았는데, 신의주로 파송받게 되었고, 신의주교회에서도 목회에 크게 승리하여 대성전까지 건축하였다. 그런데 1937년도 총회에서 갑작스럽게 전국 부흥사로 임명을 받게 되자 그는 아쉬움을 머금은 채 새 예배당 헌당식을 한 지 사흘 만에 떠날 수밖에 없었다.


그는 헌신한 후 부모처자를 불고(不顧)한 희생적인 생활을 하였다. 1941년에 만주 봉천중앙교회에 부임하였다가 얼마 후에 가족들을 모두 고향으로 보내고 단독으로 남아 해방될 때까지 5년간을 동만, 남만, 북만 방방곡곡에 교회를 찾아 유리하는 우리 동포를 찾아 전도하였다. 만주에서 전도집회를 인도하던 중 고국에 계신 어머님이 위독하다는 급보를 받고도 가지 못하여, 그에게는 특별한 존재인 어머님의 임종을 하지 못하였다.

그는 순회 집회 중에 병이 나서 움직이지 못할 지경에도 들것에 들려 다니면서 집회하였다. “돌아가셔도 우리 교회에 가서 돌아가셔야 한다”, “우리 교회 집회는 조금도 연기할 수 없다”는 교회들의 반강제적인 성화에 못 이겨 끌려다녔다.

아울러 대우나 보상과는 아무런 관계없는 그의 부흥 사역이 오늘날의 부흥회와 구별되는 점이다. 오로지 영혼 구원만을 위한 복음 선포였다. 교통 수단도 불편하여 때로는 걷기도 하고, 때로는 달구지를 타기도 하고, 때로는 들것에 실리기도 하였고, 잠자리, 식사 가리지 않고 가정을 떠나 동서남북 국내외를 떠돌며 순회하였다. 참으로 그에게는 가정 생활다운 생활이 전연 없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이다. 그러니 그의 부흥 사역은 자신만의 희생이 아니라 가정의 희생이요, 온 가족의 희생이었다.


그의 일평생을 통한 부흥 사역은 한마디로 “말로 못하면 죽음으로” 라는 자서전의 제목처럼 참으로 희생적이고도 헌신적 삶이었다.

연구논문

1. 내가 본 이성봉 목사
2. 이성봉 목사의 부흥운동 재조명
3. 이성봉 목사의 삶과 신앙에 대한 신학적 해석
4. 이성봉 목사 부흥사역의 특징
5. 목회자로서의 이성봉 목사
6. 이야기 신학자로서의 이성봉 목사
7. 이성봉 목사의 생애와 설교
8. 이성봉 설교의 수사학
9.
이성봉의 성서해석학 수립을 위한 하나의 전진
10. 부흥의 희망과 해석학적 현실이해

좌 담
이성봉 목사 탄생 100주년 기념 좌담회




Copyright (c) 성봉선교회. All rights reserved. Directed by Lee Y Sook.
mail : saintja@korea.com
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동 137-3  ☎ 02-332-4700 FAX : 02-332-8700
충주시 상모면 온천리 838-1  ☎ 043-856-8191 FAX : 043-856-8192